역린을 본 후에 평가는 좀 늦게 하는데요~


개인적으로 역린을 보면서 느낀건, 왜 이렇게 복잡하냐입니다.




배우들이 연기를 못했다는 생각은 안들고 다 잘했다고 생각은 드는데요~

화면이 이랬다 저랬다, 이야기가 하나를 향해서 가면서도 자꾸 틀어지는 느낌입니다.


그 상황을 표현하고 원래는 이랬다, 그리고 예전에는 이랬다,. 과거에는 이랬던 녀석이다 등을 표현하기 위하여

중간에 많은 회상신을 넣은것도 흐름을 끊는 느낌이었습니다.


아무튼 긴장감이 생길려고 하면 사라지고, 다시 생길려고 하면 사라지는 느낌??


나만 느낀건가...


편집이 아쉬운건가, 극의 흐름이 아쉬운건가...

그리고 초반에 나오는 현빈의 뒷태 짱입니다..


근데 필요한 부분인가...?? 라는 생각도 들고.


그리고 인물이 너무 많아요~

다 조금씩 하는 기분임...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영화 > 한국영화' 카테고리의 다른 글

더폰  (2) 2015.12.09
7월 30일 시원하게 밀어버려라 '명량' 이순신  (4) 2014.07.11
영화 '역린' 왜 이렇게 복잡하게 느껴지지...  (0) 2014.06.09
왜 이렇게 집중조명 되는가? 변호인  (0) 2013.11.19
영화 의뢰인  (2) 2012.02.06
통증  (16) 2011.12.02
홈으로
공감
Post by : 재아
{ ? }※ 스팸 트랙백 차단중 ...

여러분의 소중한 댓글입니다.

댓글을 달아주세요!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