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 스스로 밤잠을 오랫동안 설치게 했던 게임이 있었으니, 바로 디아블로2다.
개인적으로는 최고의 RPG라고 칭하고 싶을정도다, 나중엔 별의 별게 다 나와서 카우방에서 작업하며 순식간에 레벨업 해버리는 모습을 본후로는 안했지만 가끔은 디아블로2의 재미를 생각해본다.

최근에 스타크래프트2가 공개되면서 더욱더 관심을 가지게 되었는데, 드디어 디아블로3가 공개되었다. 사실 스타크래프트도 PC방에서 알바하면서 처음 배우게 된거고, 디아블로2도 역시 PC방에서 처음 알게되었다. 그후로 스타와 디아블로 역시 구한적이 없고,그냥 친구에게서 빌려서 컴으로만 해봤을정도나 물론 나중에야 온라인의 재미를 느껴 아시아에서 키우긴 했다..

아마, 이젠 게임을 구입할 정도의 경제적인 여유도 있고 하니, 스타크래프트2와 디아블로3 정도는 구입하지 않을까 싶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디아블로3의 스크린샷과 갤러리를 본 느낌은, 크게 달라져보이지 않았다는 느낌이었다.. 뭐랄까 그냥 디아블로2에서 좀더 깔끔해진 그래픽과 약간 사물을 이용하는 느낌의 액션이랄까.. 스타크래프트2는 많이 달라보이던데..
일단 아래의 공식홈페이지에서 가져온 디아블로3의 스크린샷과 원화를 한번 보자~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전체적인 느낌은 깔끔해진 그래픽이 가장 크게 보인다. 물론 스크린상으로만 그렇게 보이기 때문에 실질적으로 게임성과 특징과 방법이 얼마나 바뀌었을찌는 모르겠으나, 일단 눈으로만 보면 그렇다..

더불어 아래에 웰페이퍼를 준비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사용자 삽입 이미지사용자 삽입 이미지

그럼 이제 궁금한 원화 동영상을 한번 보자~

원화동영상을 보면 알겠지만, 전체적으로 디아블로만의 독특한 세계관이 잘 나와있는것 같다..

그럼 이제 디아블로3의 공식 예고편을 한번보자~

그리고 가장 궁금해하는, 디아블로3의 플레이 화면이다... 보통 일반 유저가 그 해당 게임을 가장 빨리 파악하는 부분은 스크린샷과  플레이게임 화면이다.. 난 그렇게 생각한다.. 그리고 나서 본다면 캐릭터의 특징 직업등을 보는게 아닐까 한다.. 그만큼 게임 플레이 화면은 그 게임의 대부분을 보여준다고 해도 과언이 아닐정도다

위의 화면에서는 야만용사(바바리안과 새로운 종족 윗치닥터) 만 나온다..
현재 공식홈페이지에서 공개된 캐릭터는 야만용사와 의술사 이다.


디아블로3 공식홈페이지 : http://kr.blizzard.com/diablo3/
포스팅이 유익하셨다면 추천 부탁드립니다. ^^
본문 밑에 작은 하트를 눌러주세요!
홈으로
공감
Post by : 친절한 재아

여러분의 소중한 댓글입니다.

  1. 어릴 때 했던 디아블로1,2 가 생각나네요^^

    요새는 그냥 블로깅만 합니다^^
    (컴 할 시간도 거의 없죠 ㅠ)

  2. 전 몰래할려고 미니노트북 사 뒀는데,
    이거 무선 인터넷이 문제라 ㅋㅋㅋㅋㅋㅋ ㅠㅠ

  3. 스타2나 디아블로3나 기대가 되지만 개인적으론 디아블로3가 더 기대가 되요. ^^
    동양적인 요소를 많이 부여한 느낌이 들더군요.

  4. 디아 3 ㄷㄷㄷ 저 밤샐듯요.. 얼른 나와라...

  5. 디아 3 ㄷㄷㄷ...
    많은 팬들이 기다리겠네요...^^

  6. 또 한국게이머들을 열광시킬수 있을지 기대되네요ㅎㅎ

댓글을 달아주세요!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