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루에 글을 한개씩 쓰지는 않습니다.
한마디로 뭐 꼴리는데로 글 쓰고 발행했습니다.. 몇일째 글을 쓰고도 결국 발행하지 못한 글(비공개)글도 아직 많습니다.

더불어 그냥 자료 보관용으로 쓰고있는 것도 있습니다. (비공개 카테고리)겠죠...
뭐 이렇든 저렇든 글을 빼면... 1600개가 넘는군요...;;;

누가 그러더군요!! 제 블로그에 있는 키워드 수량이 (태그 5882개라고 말입니다...)
이말은 다시 말하면,, 검색사이트에서 키워드 걸릴 확률이 그렇게 많다는거라 할수도 있습니다.

몇년 더 하면?? 검색사이트에서 어떤 단어든 검색어에 걸릴 확률이 더 높아진다는 얘기겠죠!!
물론 잡블로그니 가능합니다..(좋은건지....)


검색어와 컨텐츠의 질에 따라서 하위에 위치하기도 하고, 상위 부분에 위치하기도 하겠죠!
오늘까지 글 1610개... 곧 2000개를 돌파할것 같은데..

하루에 1개씩 글을 발행했다고 할때... 1600이면... 약 5년간 글을 하루도 빠짐없이 보낸 수와 동일 합니다.
그러면 결론적으로 제가 5년 가까이 블로그를 했다는 얘기가 나오네요!!

5년동안 참 많이 썼습니다..

도움되는 글도 많고.. 도움 안되는글도 많고

그냥 웃고 넘어갈 글도 많고...
오늘 다시 되돌아보니 ㅋㅋ.. 새삼 스러워서 포스팅 해봅니다...

저랑 같이 블로그를 시작하신분중에 지금도 하고 계시는분이 있는반면에... 몇년 하시고 그만 두신분이 더 많습니다.
대략 2년정도 하시면 그만 하시더군요!

여러가지 이유가 있겠죠~~
직장의 생활패턴의 변화!!
이웃의변화...
개인적인 신상의 변화!
아니면 새로운 패러다임에 반해서...
소셜쪽으로 가신분도 계시고요!

ㅋㅋ... 뭐 아무튼 앞으로도 도움되는 글들 많이 많이 발행하겠습니다.^^
샤방샤방~`

블로그 가장 어려운건 꾸준함입니다....
이 꾸준함에 질높은 포스팅 발행하는건 더 어렵습니다.....

포스팅이 유익하셨다면 추천 부탁드립니다. ^^
본문 밑에 작은 하트를 눌러주세요!
홈으로
공감
Post by : 재아

여러분의 소중한 댓글입니다.

  1. 와... 많이 쓰셨네요. 저는 아직 570개 정도 썼더군요. 블로그라는 것이 컨텐츠가 쌓여가면서 놀라운 힘을 발휘하는 것 같습니다.

  2. 와 재아님 오랜만에 방문합니다ㅋ

    글수 대박이네요...

    전 아직도 200개도 안되네요

    부러워요ㅋ

  3. 대단하시네요. 전 이제 196개인데 아하하하하하~

  4. 정말 대단하십니다.
    꾸준한것이 정말 어렵고도 중요하다는걸 일깨워주시네요.

  5. 우와 역시 대단하세요 +_+ !!
    저도 열심히 해야겟어용 ㅠㅠ

    • 꾸준히 쓰는게 더 어려울것 같습니다.

      설마 이렇게 10년을 갈찌도 모를일이고요^^;
      백업을 하자니 블로그 용량이 GB 가 넘어서...

      이것도 무시 못할듯 합니다.

  6. 오랜만에 오는데 축하할 일이 있네요..
    축하축하 드립니다...^^

  7. 와~정말 대단하시네요^^
    1일 포스팅하는거 넘어려운데 5년동안 꾸준히 해오시니 참 본받고 싶습니다^^
    재아님 좋은꿈꾸시고 앞으로도 파이팅입니다^^

  8. 1600개 후덜덜.. 장난 아니네요^^
    저도 언젠간...^^
    하루 마무리 잘하시고, 행복한 밤 되세요^^

  9. 대단하십니다. ^^
    저도 1일 1포스팅이 정말 어렵더군요^^
    잘 보고 갑니다.

  10. 우왕~~1600개... 재아님 짱!!ㅋㅋㅋ
    이 글보면서 제 포스트 수도 대충 세보니 블로그개설하고 방치한 기간까지 포함 2년5개월동안의 글이 110여개인 반면
    다시 시작한 올해 6월부터 현재까지 글이 160여개네요... 다행히도 아직까지는 꾸준함을 유지하려고 노력중인데....
    앞으로도 인정받는 블로거로 끈질기게(?) 남으시길....ㅋㅋ

  11. 꾸준함이 어렵다는 말씀에 공감 또 공감해요+_+

    꾸준함만이 살길이다~!!
    블로그든 공부든 무슨 일이든 ㅎㅎ

  12. 잡블로그가 꾸준히 하기 젤 좋은 것 같아요 ㅋㅋ
    저도 지금 명맥을 이어올 수 있었던 것은 하고싶은데로 하면서 살았기 때문이 아닌가 싶어요

댓글을 달아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