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베이비들을 처음본건 오락실이었습니다.//
컴온베이비를 보고나서 정말 어이가 없었습니다. 귀엽게만 생긴 아이들이 격투를 하고, 달리기를 하며 레이싱을 하는 자체가 신선하기도 했지만 충격이기도 했습니다.

아마 모르는분이 극히 드물것으로 생각이 듭니다.
그랬던 그 아이들이 온라인에 진입했습니다.

컴온베이비 올스타즈 온라인

역발상의 재미~
 
디자인과 독특한 컨셉이 특징입니다.
일반적으로 생각하는 온라인게임은 멋진 캐릭터 혹은 귀여운 캐릭터가 전부이지만, 아기들을 캐릭터화 시켜서 그것도 ~~ 귀엽고 박진감 넘치는 아기들을 보면 웃음이 나올지경입니다.

누가 도대체 이런 생각을 하게 되었을까요!!


아기자기한 캐릭터
 
대표적으로 캐쥬얼캐릭터로 성공한 케이스가 바로, 넥슨의 비엔비나 카트라이더입니다.
처음에 이 캐릭터들을 보았을때 느꼈던건 머리가 왜 저렇게 클까~
과연 저렇게 큰 머리로 운전하면 앞이 보일까? 라는 의문이 들었지만 그건 오히려 득이 된 경우입니다. 결국 비엔비에 익숙했던 유저들이 자연스럽게 카트라이더에도 부담 없이 접근 할수 있었던것 이라 생각합니다.


이런 캐릭터야 말로 흥미를 끌기에 충분하다고 생각합니다.
기능성도 좋지만, 애플의 아이팟도 상당히 깔끔하고 쌔련된 디자인으로 많은 이들에게 사랑을 받은 경우라 생각합니다. 일단 이쁘면 기능보다 눈이 먼저갑니다.

이 캐릭터 말고도 좀더 다양한 캐릭터를 즐길수있습니다. 아래 동영상을 참고하세요^^


단순함이 편하고 부담이 없다!
 
간단할수록 단순합니다. 단순할수록 간단합니다.
그렇다면, 연령층에 제한도 없을뿐더러 누구든지 즐길수 있다는겁니다.
개인적으로 MMORPG는 레벨에 따른 비중이 상당이 큽니다.
그말은 레벨이 높으면 더 좋은 장비에 좋은 성능을 자랑하며 우위를 자랑합니다.
그게 부담이 될수도 있고, 오랜시간동안 게임을 하게 하는 장점일수도 있지만 단점이 될수도 있습니다. 오히려 이런 게임류가 레이싱 한판, 뺨때리기 한판등으로 가볍게 즐길수 있다는게 장점입니다.


This text will be replaced

5월 13일부터 오픈베타가 시작 되었습니다.

현재 간간히 즐기고 있는데.. 오픈베타 이벤트도 하고 있으니 1석 2조의 효과를 누려보세요!
위의 이벤트 보러가기

6월 2일, 6월 7일, 6월 30일까지 진행하고 있는 이벤트 목록입니다.
http://comeonbaby.com2us.com/01_notice/event_list.jsp?stat=o

다양한 게임 모드가 지원을 하고 있으니 한번씩 해보세요!
레이싱만 있는것도 아니고, 뺨때리기만 있는것도 아닙니다.^^

게임모드 설명 : http://comeonbaby.com2us.com/03_game/guide.jsp#
포스팅이 유익하셨다면 추천 부탁드립니다. ^^
본문 밑에 작은 하트를 눌러주세요!
홈으로
공감
Post by : 재아

여러분의 소중한 댓글입니다.

  1. 오락실 가면 정신없이 두드리는 게임인데..잘 보고 갑니다 ^^

  2. 게임센터에서 손에 불이나도록 두드리던 게임이네요. 당시에 꽤나 인기 있었던 게임타이틀인데, 2년전인가 카트게임으로도 나왔는데 그때에는 망했....죠. ㅋ
    이번에는 반응이 어떨까 궁금하네요~

  3. 오, 저도 이거 알아요
    오락실에서..ㅎㅎ
    보긴 많이 봤지만 해본건 딱 한번..
    너무 안쓰럽더라구요 ;;;;;

  4. 오락실서도 정말 재미있게 했었는데요
    온라인으로도 나왔네요 ㅎㅎ
    아케이드 게임이라 간편하게 한번씩 기분전환삼아
    하면 너무 재미있겠어요 ^^;;

  5. 정말 반가운 게임인데요..ㅋㅋ
    친구들하고 몰려가서
    두다다다..ㅋㅋㅋ

  6. ㅎㅎ..포스팅 제목만 보고는
    뭐야? 했는데...ㅎㅎ

    캐릭터들이 넘넘 구여워요~^^

  7. 캐릭터들 너무 귀여워요.
    왠지 험학한 아저씨들 보다
    애기들을 보니 마음이 정화되는 것 같네요. ^^

  8. 오락실게임 중에 완전 기억에 남는 컴온베이비네용~
    PC용 아케이트 게임 출시된건 알았는데
    온라인게임으로도 나왔군용~

  9. 이걸보니까 칸쵸배 컴배카트게임대회나가서
    아깝게 4등한 기억이 ,,

댓글을 달아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