개인적으로 인디아나존스 영화 같은 어드밴처를 좋아 한다. 얼마전에 본 2007/12/24 - [영화/외국영화] - 내셔널 트레져 비밀의 책 - 와우! 정말 재미 있는데~ 도 비슷한류의 영화라고 생각을 한다.

개인적으로 TV드라마의 맥가이버나, 어렸을적 만화 나디아인가?? 등이 그렇지 않나 싶고, 게임으로는 툼레이더 시리즈를 많이 즐겼던것 같다. 물론 페르시아왕자도 재미있게 했던 기억이 난다.

가끔 하기도 한다,, 툼레이더는 ^^//

그만큼 나름 추억을 가지고 있을만큼 어드밴처류를 좋아한다. 그중에 영화로써 대표작인 인디아나존스에 대한 기대감도 다른 영화보다 많이 가지고 있던 영화였다..

기다리고 기다리던 인디아나존스를 9시표로 예매하고 극장에 들어갔다. 전체적으로 인기영화인지 사람들이 꽉 차있더라..

일단 영화의 전체적인 느낌은 한마디로 재미는 있는데, 무언가 허전한 느낌이 든다는거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이상하게도 이번 인디아나 존스는 전체적으로 여러가지로 재미가 있다.. 근데 지금의 느낌은 먼가 허전하고 밍숭맹숭하고, 먼가 덜 먹은듯한 느낌이며 개운하질 않다는거다.

근데 이 얘기는 내 주변의 지인들도 그렇다..

1. 기대를 했는데, 좀 지루하다.
2. 재미는 있는데, 먼가 개운한 맛이 없다.
3. 외계인이 왠말이냐 .. 어이가 없어서
4. 사극에 SF가 들어간 느낌?? ㅡㅡ;
5. 뭔가 허전해..
6. 해리슨포드 너무 늙었다.
7. 전체적으로 조연들의 액션이 더 강하다.
8. 몸으로 하는 액션보다는 부서지고 무너지는 액션이 더 많다.

지인들의 말을 압축하면 전체적으로 재미있고 화려하고 박진감은 넘치는데 뭔가 허전하고 개운하지 않은 느낌으로 통합이 된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내가 재미있게 본 부분은 정글에서의 자동차 추격신이다.. 이부분이 나름 가장 재미있게 본것 같은데...
무슨넘의 정글의 길이.. ㅋㅋ 계속 반복인가.. ㅠㅠ; 촬영 하나는 기똥차게 한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그리고 가장 어이없던 부분은 외계인이 다시 깨어나, 유에프오가 되어서 날아가는장면 (엔딩장면)은 정말 어이가 없었다.. 걍 멍 하니 쳐다보고 있었던것 같은데...

그리고 기대하게 했던 부분은 인디아나존스의 후속편을 암시하는 트랜스포머에 나왔던 주인공(위에서 맨 왼쪽 샤이아 라보프)가 나름 기대된다.~

하지만 나름 해리슨포드는 인디아나존스에 잘 어울린다 ^^//

인디아나존스 공식홈페이지 : http://www.indianajones.com/intl/kr/site/


포스팅이 유익하셨다면 추천 부탁드립니다. ^^
본문 밑에 작은 하트를 눌러주세요!
홈으로
공감
Post by : 재아

여러분의 소중한 댓글입니다.

  1. 제가 본 영화 스포일러글 중 최고군요.
    올블로그 글목록 제목에 떡하니 써있는 "인디아나존스", "외계인"
    덕분에 영화보는 재미가 반감될 것 같습니다.
    뭐... 진작에 영화를 안본 제 잘못이죠...

    • 영화를 보고 느끼는 평가가 개인마다 틀리니, 제가 쓴 포스팅이 영화의 재미 여부를 판단할수 있는 기준이 될수는 없을것 같습니다.

      그 판단에 대한 여부도 본인의 선택일것 같네요~

      시간되면 영화 한번 봐보세요~!!~ 포스팅과 다르게 충~님에게는 재미있을수도 있습니다~~..//

  2. 제가 쓴 답글을 잘 이해를 못하셨나보군요.
    인디아나존스에 외계인이 나온다는 내용은
    영화에있어서 중요한 내용 아닌가요?
    영화를 보지 못한 사람들이
    그런 내용을 미리 알고 보면 영화의 재미가 반감될것 아닙니까?

    "인디아나존스에 외계인..." 이라는 글 제목을 달아
    올블로그 글 목록에 올라가도록하여 중요 내용을 만천하에 노출하면,
    영화를 못본 사람들한테 피해가 갈거라는 생각은 못해보셨나요?
    저 또한 인디아나 존스 시리즈를 무척 좋아하는 사람이고,
    이번 영화도 매우 기대하며 곧 볼 계획을 하고 있는 사람입니다.
    그런데 님의 글 제목을 보고 영화를 보기전부터 약간 김이 빠져버렸습니다.

    그렇게 영화의 중요한 내용을 노출하는 것을 "스포일러" 라고 합니다.
    앞으로는 이런 글을 쓰실때 그런점에 주의하시는게 좋을 듯 합니다.
    영화잡지에서도 그런 중요한 내용이 기사에 나오면,
    보통 제목에는 중요한 내용이 나타나지 않게 하고, 기사 앞부분에
    스포일러가 있으니 영화를 안본사람은 주의하라는 문구도 삽입한답니다.

  3. 저도 영화보고나서 외계인설과 관련되었다는 걸 알게 되었죠ㅋ
    전 재밌게 봤어요.
    인디아나존스 영화에서 나왔던 기존 소재에서 크게 벗어났다고 생각하진 않아요.
    외계인의 등장은 어디까지 외계인과 혹시나 관련된 유적들의 관계를 말해주고자 했을 뿐인 것 같아요. 갑자기 SF로 빠졌다는 느낌은 들지 않구요. ^^
    다음편도 기대해보게 되네요.

  4. 비밀댓글입니다

댓글을 달아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