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 말많고 탈많고, 재미있다고 평이 많고, 또 ;;; 누가 돌아가셨느니 어쩌니 하는 영화인 다크나이트를 봤습니다. 저녁 9시프로였는데. 뭐 제목처럼 보다가 잤습니다. 아마 1시간 40분 경과후일겁니다. 영화 다크나이트의 상영시간은 2시간 20분정도 됩니다.

영화를 보기전에 워낙 많은 블로그에서 다크나이트에 대한 극찬을 봤었고, 저 또한 보고싶어서 안달난 사람중에 한사람이였습니다.. 그렇게 결국 다크나이트를 보기 시작했습니다. 영화를 보는동안 긴장감을 늦출수 없더군요~.. 특히 조커의 등장에서 느껴지는 카리스마와 신들린 연기가 마치 스릴러와 공포영화를 보는것 같더군요~!. 집중에 집중을 하는 ;;; 저를 느낄수 있었습니다.


개인적으로 영웅물을 즐기는건 아니지만, 전체적으로 영웅물이 나오는 영화들이 대리만족을 갖게끔 하긴 합니다... ;;


이 배우 저는 정말 처음 보는 배우입니다. 분장을 해놓으니깐 더 기억하기 힘들겠습니다. 이 배우보다는 조커로 기억이 더 남을것 같습니다. 이 배우가 죽었다는 얘기를 듣고 참 안됐구나 하는 생각은 했습니다... 그리고 각 블로그 리뷰에서 극찬답게 정말 잘 어울리게 연기하더군요~! 다음에 이 배우의 영화를 볼수 없는게 안타깝다는 생각이 듭니다.. 조커가 등장할때마다의 카리스마의 전율과 스릴 그리고 공포를 느낄수 있었거든요~!

모건프리먼을 얼마전 원티드라는 영화에서 봤습니다. 그때는 카리스마 있게 나오더니 이번에는 조용하게 나오더군요 ^^.  개인적으로 전 배트맨 시리즈를 재미있게 본적이 없습니다 ㅠㅠ;; 이상하게 스파이더맨, 헐크 핸콕, 슈퍼맨등은 재미있게 기억나는데 유독 배트맨만 기억이 잘 안납니다.. 박쥐가 스타일이 아닌가 봅니다. ㅡㅡ;


이번에 멋지게 등장하는 배트오토바이 보시면 아시겠지만, 타이어가 엄청 큽니다. ㅡㅡ;;; 오토바이 참 멋지더군요~!~.. 근데 저렇게 큰 바퀴도 오토바이처럼 저렇게 누워지는구나 하는게 더 신기했습니다. 뭉툭해서 말입니다.

여기까지 보는동안 볼만했습니다. 재미도 있었고, 여러가지로 스펙터클한 액션신 추격신 총격신등 재미 있었습니다. 약간 오락스타일의 장면들도 많이 보이더군요^^. 그렇게 1시간 30분 정도 즐감하고 있는데 잠이 솔솔 오더군요~!.. ㅡㅡ; 도저히 견딜수가 없었습니다... 눈을 감았다 떴다, 밀려오는 잠을 참을수 없어서 뜨고 감고를 반복하면서, 하다보니 영화가 끝났는데. 후반이 기억나지 않아서 아쉽습니다,,,;;;

 그래서 초중반을 보았을때 기억에 남는건 조커의 활약상과, 그리고 배트오토바이등이 기억에 남습니다. ㅡㅡ;; 왜 잠이 왔을까요.. ;오늘 특별히 저녁에 무리한것도 없어서 피곤할일도 없었는데, ㅡㅡ; 체력 부진인가. ;;; 어쩄든 그렇게 ;; 초중반까지만 보고 잤습니다>>>

그래서 후반은 기억이 나지 않습니다.....

01234567891011

 배트맨 다크나이트 공식홈페이지 : http://www.darkknightmovie.co.kr/

포스팅이 유익하셨다면 추천 부탁드립니다. ^^
본문 밑에 작은 하트를 눌러주세요!
홈으로
공감
Post by : 재아

여러분의 소중한 댓글입니다.

  1. 헉 그렇게 지루했나요;
    지루했다는 사람들이 꽤 있긴 했는데..
    전 새벽에 아이맥스로 봤거든요. 너무 졸려서 막 현기증까지 오더라구요.
    그래도 아이맥스 화면이 너무 크고 소리도 웅장해서 다행스럽게도 졸진 않았어요^0^

    • 그렇게 피곤하지도 않았는데, 저녁을 많이 먹어서 그런가.. ㅠㅠ; 10시 40분정도 되니깐 잠이 솔솔,...

      평상시엔 12시 넘어서 잡니다. ㅠㅠ

  2. 첫번째 볼 때는 미친듯한 흡입력에 빨려들고
    두번째 볼 때는 처음~중간 부분에서 좀 졸구요 - ㅅ-)

    3탄은 어떻게 나올지 기대중입니다. 하앍.

  3. 무엇이든지 영화는 처음 나왔을때가 가장 재미가 있다고 생각을합니다...
    흥행했다고 2탄,3탄 하면 기대는 크겠지만 그만큼 후회도 크다고 생각 합니다..

  4. R.I.P 히스 2008.08.16 15:55

    저.. 딴지 하나 걸어도 될까요^^;; 사실 저도 헷갈렸던 사실이라서요..
    이 영화의 제목이 "어두운 밤(Dark Night)"이 아닌, "어둠의 기사(Dark Knight)" 입니다..
    "제목처럼 보다가 잤습니다" 라는 구절이 보여서요^^;;

    어떤 의도를 가지고 쓰신 거라면 죄송합니다..

    그리고 말씀하셨듯 조커 역의 히스 레저.. 그 신들린 연기 최고였죠.. 그런 연기 다신 못 본다는것이 참으로 안타깝습니다ㅠㅠ

    • 배트맨으로만 생각햇지, 다크나이트에 대한 생각은 해본적이 없습니다^^ 물론 제목으로만요~

      음.. 어떤 의도를 가지고 쓴건 아니고,

      다른말로 하면 배트맨 보다가 피곤해서 잤습니다의 뜻과 같습니다.^^; 하지만 영화의 제목이 다크나이트라 다크나이트 보다가 잤습니다라고 쓴겁니다. ㅎㅎ 단순히요~

      음. 조커역희 히스레저의 연기를 앞으로 볼수 없는게 안타까울 지경입니다. 너무 잘 어울리더군요~..;;

  5. 저런... 완전 재밌게 봤는데... 주무셨군효.. -_ -;;;;

  6. 100%라는건 있을 수 없단 생각이 문뜩...칭찬일색만 보다가 이런거 보면 또 나름 재밌어요.

    • ㅋㅋㅋ; 찬성만 있는것보다 반대가 있느게 찬성을 더욱더 힘좋게 만들거나, 반대로 반대만 있는것에 찬성 있다면 또 ㅋㅋ. 힘이 나기도 하죠 ㅋ

  7. 아직... 2008.08.23 20:15

    아직 못 봤는데..무서워요///

  8. 영화가 살짝 길긴하죠
    그리고 워낙 안에 에피소드가 많아서 정신차리고보지않으면 헷갈린다는..

댓글을 달아주세요!